현재 위치
  1. 미식
  2. 맛집

맛집

흉내낸 맛이 아닌, Authentic..그 찐 맛을 찾아서.

#서울대입구 #생활의달인 #설렁탕







따끈하게 속을 달래주는 설렁탕  

삼미옥







서울대입구 노포맛집



서울대입구에 있는 <삼미옥>은 설렁탕, 수육 맛집으로 통한다. 빈티지한 간판이며 다소 낡은 듯한 건물 외관이 어느 정도 세월을 짐작하게 하는데 올해로 43년째 영업을 이어가고 있으니 업력이 상당한 편이다





생활의달인 출연



‘생활의 달인’ 출연으로 한층 더 유명세를 치른 이곳은 소고기를 주 재료로 한 여러 메뉴를 선보이고 있다.등심구이, 주물럭, 불고기 등 불에 올려 먹는 메뉴도 눈에 띄지만 손님 대부분은 뜨끈한 설렁탕을 맛보러 이 집을 찾는다. 한우의 사골 잡뼈와 육우의 양지살로 끓인 <삼미옥>의 설렁탕은 기름기가 잘잘 도는 뽀얀 국물에 살코기와 지방을 적당히 품은 수육까지, 우리가 일반적으로 떠올리는 설렁탕의 기본기를 충실히 반영한다. 




구수한 국물의맛



설렁탕 뚝배기를 내오면 다소 쿰쿰한 냄새가 코끝을 스치는데 직접 맛을 보면 결코 역하거나 비리지 않다. 오히려 구수하고 깊은 국물의 맛이 입안을 부드럽게 감싸며 식욕을 자극한다. 

국물의 염도가 낮아 짜지 않다는 것도 큰 장점. 기호에 맞게 소금과 후추, 파 등을 가감해 입맛에 맞는 설렁탕을 완성했다면 이제 국물 속에 잠겨 있던 쌀밥이며 야들야들한 수육을 맛볼 차례. 

국내산 육우로 삶아낸 수육은 잡내 없이 씹을수록 고소한 맛을 자랑하는데 특히 함께 내어준 특제 간장 소스에 찍어 먹으면 훨씬 더 맛이 감칠맛이 풍부해진다. 특설렁탕을 시키면 수육 외에 우설 등의 부속 재료가 더 들어가 한층 더 다양한 맛을 즐길 수 있으니 참고할 것. 




직접담근 깍두기



그런가 하면 매일 하루 두 번 담근다는 깍두기의 맛이 또 일품이다. 새콤달콤하면서도 오독오독한 식감이 느껴져 설렁탕과 환상의 궁합을 빚어내는데 이 깍두기로 말할 것 같으면 닭 육수와 쌀가루, 멸치젓 등의 재료를 골고루 배합해 약 일주일간 숙성을 시킬 만큼 정성이 들어간다. 

역시 괜히 맛있는 음식은 없다는 말씀. 한편 고기 대신 쫄깃쫄깃한 도가니를 넣은 도가니탕이 또 다른 별미로 꼽히니 일행이 있다면 설렁탕과 도가니탕 두 가지를 시켜 나눠 먹어봐도 좋겠다. 

육수와 밥은 무료 리필이 가능해 더욱더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다. 







      주소

      전화번호

      영업시간




 서울 관악구 남부순환로 1829-6

 02-889-9327

 월~금 오전 8시 ~ 오후 9시,토~일 오전 8시 30분~오후 8시








따끈하게 속을 달래주는 설렁탕  

삼미옥







서울대입구 노포맛집



서울대입구에 있는 <삼미옥>은 설렁탕, 수육 맛집으로 통한다. 빈티지한 간판이며 다소 낡은 듯한 건물 외관이 어느 정도 세월을 짐작하게 하는데 올해로 43년째 영업을 이어가고 있으니 업력이 상당한 편이다





생활의달인 출연



‘생활의 달인’ 출연으로 한층 더 유명세를 치른 이곳은 소고기를 주 재료로 한 여러 메뉴를 선보이고 있다.등심구이, 주물럭, 불고기 등 불에 올려 먹는 메뉴도 눈에 띄지만 손님 대부분은 뜨끈한 설렁탕을 맛보러 이 집을 찾는다. 한우의 사골 잡뼈와 육우의 양지살로 끓인 <삼미옥>의 설렁탕은 기름기가 잘잘 도는 뽀얀 국물에 살코기와 지방을 적당히 품은 수육까지, 우리가 일반적으로 떠올리는 설렁탕의 기본기를 충실히 반영한다. 




구수한 국물의맛



설렁탕 뚝배기를 내오면 다소 쿰쿰한 냄새가 코끝을 스치는데 직접 맛을 보면 결코 역하거나 비리지 않다. 오히려 구수하고 깊은 국물의 맛이 입안을 부드럽게 감싸며 식욕을 자극한다. 

국물의 염도가 낮아 짜지 않다는 것도 큰 장점. 기호에 맞게 소금과 후추, 파 등을 가감해 입맛에 맞는 설렁탕을 완성했다면 이제 국물 속에 잠겨 있던 쌀밥이며 야들야들한 수육을 맛볼 차례. 

국내산 육우로 삶아낸 수육은 잡내 없이 씹을수록 고소한 맛을 자랑하는데 특히 함께 내어준 특제 간장 소스에 찍어 먹으면 훨씬 더 맛이 감칠맛이 풍부해진다. 특설렁탕을 시키면 수육 외에 우설 등의 부속 재료가 더 들어가 한층 더 다양한 맛을 즐길 수 있으니 참고할 것. 




직접담근 깍두기



그런가 하면 매일 하루 두 번 담근다는 깍두기의 맛이 또 일품이다. 새콤달콤하면서도 오독오독한 식감이 느껴져 설렁탕과 환상의 궁합을 빚어내는데 이 깍두기로 말할 것 같으면 닭 육수와 쌀가루, 멸치젓 등의 재료를 골고루 배합해 약 일주일간 숙성을 시킬 만큼 정성이 들어간다. 

역시 괜히 맛있는 음식은 없다는 말씀. 한편 고기 대신 쫄깃쫄깃한 도가니를 넣은 도가니탕이 또 다른 별미로 꼽히니 일행이 있다면 설렁탕과 도가니탕 두 가지를 시켜 나눠 먹어봐도 좋겠다. 

육수와 밥은 무료 리필이 가능해 더욱더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다. 







 주소

 전화번호

 영업시간




 서울 관악구 남부순환로 1829-6

 02-889-9327

 월~금 오전 8시 ~ 오후 9시,토~일 오전 8시 30분~오후 8시



댓글 수정

비밀번호 :

/ byte

비밀번호 : 확인 취소




  • keyboard_arrow_up
    keyboard_arrow_down